충남정치경제신문

“카카오톡으로 119구급 상담 받아요”

Share on facebook
Share on google
Share on email

– 전국 최초 임산부, 청각·언어 장애인 위한 카카오톡 구급상담 서비스 실시 –

충남소방본부가 전국 최초로 카카오톡 메신저를 활용한 맞춤형 구급 상담 서비스를 시행한다.

도 소방본부는 내달 1일부터 임산부와 청각&언어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‘카카오톡 충남119 구급 상담 서비스’를 실시한다고 밝혔다.

현재 이 서비스는 소방청에서 재외동포와 항해 중인 선박의 응급환자에게만 제한적으로 시행 중이다.

도 소방본부는 임산부와 음성 또는 청각 지원 등이 어려운 장애인에게도 이 서비스가 필요하다고 판단, 전국에서 처음으로 도입했다.

이 서비스가 필요한 도민은 카카오톡 앱 친구검색에서 ‘충남119 구급 상담 서비스’를 검색한 뒤 채널을 추가하면 된다.

추가된 채널에 응급처치, 질병 상담, 당직 병&의원과 약국 정보 등을 물으면 상담 요원이 친절하게 답변해 준다.

질의 시간은 24시간 연중무휴로 운영된다.

소방본부 관계자는 “저출산&양극화 극복을 위한 도의 의지를 대표하는 수요자 특화 서비스이다”라며 “도민이 부담 없이 찾을 수 있는 119가 되도록 노력하겠다”고 전했다.

정미선기자jms@chungnamnews.com

Scroll Up